통도사와 극락암의 홍매화

|

오랫만에 봄나들이 나섰습니다.


통도사와 극락암 두곳에서 담은 매화입니다.


늘 그렇듯 많은 분들이 오셔서 봄을 맞이하는 주말이었습니다.










마지막 사진은 극락암 내려오며서 담으 모습입니다.

트랙백0 And 댓글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