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봄 여행 (대릉원, 동궁과 월지, 보문정)

|

봄맞이 경주여행길에서 담은 모습입니다.


예전에는 안압지로 불렸던 지금의 동궁과 월지에는 많은 사람들로 가득하였습니다.


철지난 대릉원도 좋았고, 보문정의 떨어진 벚꽃의 물돌이도 좋았습니다.


짧고 짧기만한 봄날의 하루는 즐거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트랙백0 And 댓글0